Skip to content

2012-12-19 문재인 낙선

이런거구나.

친일자의 후선이 지배층인 나라에서 피 지배층인 한국인이 다시 지배층이 되는 것은 쉽지 않는 것이구나.

이간 세상역시 동물의 세상과 그 이치는 다르지 않다.

강한자가 독식하는 것이다.

정의란 약한자의 희망사항 같은거지…

앞으로 정치에 신경꺼야겠다.

내가 아무리 나는 꼼수다, 이이제의, 주진우의 인간극장 같은 것을 들어봐야 달라지는 것은 없다.

이제 시간 낭비 말자.

모든게 끝나고 나니, 왜 내 시간을 들여 기분이 나빠지려했는지 모르겠다.

Published inGossip